부천매일홈  >  뉴스플러스  >  디카뉴스

렛츠 고 '피판(PiFan)'

15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34개국 221편 상영

제15회 부천판타스틱영화제(PiFan)가 'RESTART 15'라는 슬로건을 내걸고 매니아층 뿐 아니라 보편적 관객과 함께 성장할 수 있도록 대중화를 선언했다. 

 

 

7월 14일부터 24일까지 롯데시네마 부천, CGV부천 등 부천시내 일대에서 열리는 부천영화제는 34개국에서 출품한 221편(장편 127편, 단편 94편)을 선보인다.

부천영화제 집행위는 지난 14일 오전 한국만화영상진흥원에서 기자회견을 30일 앞으로 다가혼 15회 부천영화제를 소개했다.

 

 

개막식과 폐막식은 각각 다음달 14일과 22일 오후 7시이며 그동안 오프닝을 준비했던 시민회관이 아닌 부천실내체육관으로 자리를 옮겨 많은 시민의 참여가 기대된다. 

개막작은 인도 다큐멘터리 영화 <발리우드의 위대한 러브 스토리>로, 라케시 옴프라카시 메흐라, 제프 짐발리스트 감독이 공동 연출한 이 작품은 발리우드를 대표하는 영화들의 장면을 모아 인도 영화의 독특한 매력을 소개한다.

또 박철순 감독의 <다슬이>는 천재적인 미술 재능을 가진 자폐아 다슬이의 이야기를 다룬 작품으로 나이트클럽 웨이터인 삼촌과 오징어 건조장에서 일하는 할머니, 달동네에서 사는 다슬이는 미술을 통해 희망을 꿈꾼다.

 


특히 이번 작품들은 최근 1년간 전 세계에서 제작된 우수 장르 영화인 '월드판타스틱시네마', 미국과 일본 거장들의 작품인 '스트레인지 오마쥬', 섬뜩하고 무서운 작품인 '금지구역', 가족 영화 패밀리판타와 애니 판타, 박노식 영화 회고전, 오픈시네퍼레이드 등으로 분류돼 상영된다.

아울러 영화 감상 뒤 감독이나 제작자들과 관객이 만나는 메가토크, 영화계 저명 인사와 만나는 '판타스틱 스트리트', 영화와 함께 음악 공연을 즐기는 '무비악당(舞飛樂黨)', 주요 공원에서 펼쳐지는 '피판무브먼트' 공연 등 부대 행사도 준비돼 있다.

부천영화제 김영빈 집행위원장은 "이번 영화제의 내용과 운용을 한 단계 끌어올려 세계적인 장르 영화 축제로 발돋움할 수 있도록 하겠다"면서 "특히 올해는 90만 부천시민들이 즐기고 마니아들이 찾는 축제로 만들겠다"라고 말했다.

일반 상영작의 입장료는 5000원이며 개·폐막작은 1만원이다. 콘서트가 있는 심야 상영은 1만2000원이다.

예매는 개·폐막작의 경우 28일부터, 일반 상영은 30일부터 시작된다.

기타 자세한 내용은 영화제 홈페이지(www.pifan.com)또는 부천 영화제 집행위(032-327-6313)로 문의하면 된다.

 


김정온 기자  kjo91n@hanmail.net

기사등록 : 2011-06-16 11:28:43

ⓒ 부천매일 (http://www.bcmaeil.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경기 부천시 옥길로 80 옥길브리즈힐 606 1501전화 : 010-6326-2290메일 : kjo91n@hanmail.net

사업자등록번호:130-30-81451정기간행물등록번호:경기 아-00020등록일:2005년11월8일발행인 겸 편집인:김정온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온

부천매일의 모든 콘텐츠(기사) 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저작권정책지적재산 보호정책

Copyright ⓒ 부천매일.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