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매일홈  >  뉴스  >  행정

법정 문화도시 5년 부천시, 지역예술 경제성·시민 참여 높인다

 

부천시(시장 조용익)가 법정 문화도시 5년 차를 맞아 시민 참여로 만드는 예술문화 활동의 저변을 넓히고 사업의 효과적인 운영에 집중한다. 시는 부천문화재단을 필두로 아트페어와 예술시장 등 지역 예술작품의 유통시장을 강화해 문화예술의 가치를 높이고, 시민과 도시 이야기를 바탕으로 부천 특화 도시 콘텐츠를 개발·브랜드화에 나선다. 마을 프로젝트를 통한 문화예술의 활동 여건도 강화한다. 이를 토대로 지속 가능한 문화도시의 발전상을 그린다.

 

지난 2019년 부천시는 문화체육관광부 주관 법정 문화도시로 선정됐다. 이는 지역문화진흥법에 따라 문화를 통한 지속 가능한 지역발전을 도모하고 시민의 문화적 삶을 넓혀나가는 도시를 말한다. 그동안 부천문화재단은 말할 수 있는 도시, 귀담아 듣는 도시를 슬로건으로 삼아, 시민 누구나 자신의 콘텐츠를 가지고 문화도시 주체로 활동하며 도시와 함께 발전하도록 체계적인 사업을 추진해왔다.

 

그 결과 지난해에만 프로그램에 참여한 사람이 20만 명을 넘었고, ·간접적인 일자리 창출은 87건에 달했다. 문화도시가 지역사회 통합 및 협력에 도움이 됐다는 시민의 평가도 2년 만에 20%가 상승했다. 시는 부천문화재단이 쌓은 이러한 성과에 더해 올해 시민 참여의 폭을 넓히고, 지역 예술의 경제효과도 높이는 등 문화도시로서의 기반을 공고히 다질 계획이다.

 

 

지역 예술품 유통 강화·일자리 창출로 예술의 경제화도 톡톡

 

<도시사파리 예술시장>은 부천지역 예술가의 다양한 작품을 생활권 곳곳에서 시민에게 선보이는 예술 장터다. 지난해 5회에 걸쳐 12일 동안 부천시 전역에 찾아가는 예술시장 형태로 열렸으며, 16천여 명의 시민이 지역작가의 작품을 구매하거나 체험했다. 22천만 원의 매출도 기록해 지역 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했다.

 

올해는 517일부터 사흘간 부천시청 잔디광장에서 예술시장의 문을 연다. 이어 524일부터는 소사구의 별빛마루도서관, 614일에는 원미구 소재 구지공원에서 장터를 이어간다.

 

<부천아트페어>에 대한 기대감도 높다. 특히 부천문화재단은 요즘 뜨고 있는 아트페어를 부천형으로 선보이며 시민에게는 볼거리를, 지역예술가에게는 판로와 유통환경을 지원할 계획이다.

 

2021년 처음 시작한 부천아트페어는 2022년과 2023년에는 인근 인천 부평지역과 협력해 진행했다. 지난해에는 부천지역 시각예술인 50인이 참여해 총 57점의 판매가 이뤄졌고, 전체 유통금액은 7천만원을 넘었다. 전년 대비 판매율은 300%, 유통금액은 1,000% 이상 상승한 수치다. 또한 시민에게 작가의 작품을 소개하고 작품의 구입을 돕는 전시품판매자 아트링커를 선발해 일자리를 창출하기도 했다.

 

올해 부천아트페어 프리뷰는 716일부터 28일까지 현대백화점 중동점에서 진행한다. 본 행사는 86일부터 11일까지 6일간 부천아트벙커B39에서 열린다. 작품 유통을 위해 지역 내 여러 기관과의 협력 거버넌스를 맺은 결과다. 특히 올해는 부천문화재단과 부천산업진흥원이 협업해 관내 화장품 업계를 매칭, 부천 시각 예술가가 패키징 디자인을 개발할 수 있도록 연계한 것이 특징이다. 지적재산권(IP) 교육도 제공하는 등 지역예술가 성장을 위한 프로그램을 고도화할 방침이다.

 

시민의 목소리로 만드는 도시올해는 참여 확대하고 마을 프로젝트 이어가

 

시민의 이야기와 콘텐츠를 주제로 한 사업들도 참여의 폭을 확대한다. 부천시민의 삶과 기억, 일상의 감성이 담긴 <도시다감:감정사전>2018년부터 지금까지 1천여 명의 시민 작가가 참여해 9권의 책을 발간했다. 올해는 사업의 대상을 확대해, 자신의 감정을 글로 옮기고 싶은 시민 누구나 문화도시 부천 누리집(culturebc.bcf.or.kr)을 통해 쉽게 참여할 수 있다. 시민 작가의 감정글은 향후 책으로 발간되며, 오는 7월 중 결과공유회도 개최할 예정이다.

 

도시 문화정책을 제안하는 시민 공론장 <문화도시 시민회의

부천매일  kjo91n@hanmail.net

기사등록 : 2024-05-16 09:30:38

ⓒ 부천매일 (http://www.bcmaeil.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인기기사

최신기사

경기 부천시 옥길로 80 옥길브리즈힐 606 1501전화 : 010-6326-2290메일 : kjo91n@hanmail.net

사업자등록번호:130-30-81451정기간행물등록번호:경기 아-00020등록일:2005년11월8일발행인 겸 편집인:김정온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온

부천매일의 모든 콘텐츠(기사) 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저작권정책지적재산 보호정책

Copyright ⓒ 부천매일.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