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매일홈  >  뉴스  >  행정

김만수 전 시장 받은 요구, 12년만에 조용익 시장이 완결

[부천현대사 기억소환 ①] 2012년 부천여노회 등 여성단체, 여성관리직 공무원 비율 확대 촉구 성명 / 2012년 5급 여성공무원 8.6% 불과, 4급 여성 0% 성차별 인사 비토 / 조용익 시장 취임 후 2023년 5급 여성공직자 비율 36.3% 수직상승...여인천하 대비 인사운용 필요

부천시는 매년 연말 기준 '부천시 인사운영'을 공개하고 있다. 부천시 30년 행정사에서 지난해 최초 5급 이상 여성공무원 비율이 30%를 상회하면서 사실상 공식적인 유리천장깨기에 도달했다.

이는 현재 전체 공직자 중 여성비율이 58.8%로 절반이 넘는 상황을 고려할 때 자연적인 인사흐름으로 평가될 수 있지만 적어도 조용익 시장 취임 후 고위직 인사 당시 여성비율이 급격히 늘면서 공직 내부에서는 '향후 머지 않은 미래 공직의 여인천하'를 예측하는 분위기도 적지 않다.

부천시 관계자는 "1993년부터 여성공직자 비율이 높아지기 시작해 이젠 6급 이하의 경우 여성 비율이 60%를 넘어설 정도"라며 "비율 자체가 여성이 높다 보니 과거 남성중심 행정분위기가 자연스럽게 변하고, 조용익 시장이 특히 성 비율에 중요하지 않는 능력 위지, 발탁인사에 집중한 결과로 해석된다"고 말했다.

실제 2022년 12월 31일 기준 부천시 전체 공직자는 2,658명이며, 이중 남성은 1,134명인데 비해 여성은 1,524명으로 여성 비율이 57.4%로 남성보다 높다. 그러나 5급 이상 여성관리자 현황은 총 153명 중 40명으로 26.1%에 불과했다. 이 당시는 조용익 시장 취임 첫 해로 6개월만의 수치다.

1년 뒤인 지난 2023년 12월 31일 기준 부천시 인사운영 발표를 보면 5급 이상 여성관리자는 157명 중 57명으로 36.3%를 차지하고 있다. 전년 대비 비율은 무려 10%나 증가한 셈이다.

부천시 행정사 최초 5급 관리직 비율에서 여성 비율이 30%를 넘어선 결과물로 사실상 유리천장을 깬 시장으로 조용익 시장이 기록될 것으로 보인다.

이런 가운데 10년 전 부천지역 여성단체들의 '외침의 성명서'를 기억소환할 필요가 있을 것으로 보인다.

부천여성노동자회와 부천YWCA, 부천여성회, 부천여성의전화, 부천시민연합여성회, 부천시건강가정지원센터, 부천새시대여성회, 부천여성정책포럼, 부천여성청소년센터, 부천시여성회관, 나눔과섬김, 새소망빌라, 부천지역사회교육협의회, 부천시다문화가족지원센터 등 부천지역 여성단체들은 2012년 6월 22일 성명서를 통해 '야권연대와 시민사회단체의 전폭적인 지지'를 받고 당선된 김만수 전 시장을 향해 외침을 전달했다.  


당시 7월 정기인사를 앞두고 '여성관리직 공무원 비율 확대'를 촉구하는 내용으로 "김만수 시장 취임 후 핵심부서인 예산팀, 인사팀의 여성공무원비율이 높아진 것과 여성공직자 4급 배치는 환영할 만한 일이지만 핵심부서 2인 배치만으로 정책과정에 성평등한 정책 입안은 불가능하다"고 2년의 인사를 평가했다.

특히 "현재 시는 경기도 타 시도에 비해 여성관리직 공무원 비율이 상당히 낮은 위치에 있다"며 "부천시 4급 13명중 여성비율 0%, 5급 8.6%, 6급 16.7%로 정부의 기준에 못 미치고 있다"고 지적하면서 성차별이 존재하는 고위직 인사를 꼬집었다.

물론 과거 행정에서도 인사규정에 의거해 5급 이상 고위직 승진자가 결정됐겠으나 김만수 전임시장 당시 5급 여성 공직자 비율이 10%도 되지 않았고, 그가 재선 후 떠난 2018년 당시에도 여성 5급 공직자는 24명에 불과한 19%였다.


조용익 시장 취임 후인 2023년 부천시 역사상 최초 5급 여성 공직자 비율이 30%를 넘어서 무려 36.3%를 기록하면서 김만수 전 시장 초선 당시 전달된 부천여성단체들의 여망은 12년만에 조용익 시장의 인사 결심으로 받아들여진 셈이 됐다.


앞서 언급했듯이 이미 여성공직자 비율이 월등히 높아진 부천시, 6급 이하 여성공직자 비율이 60%를 넘어서 70%에 육박하고 있다는 점에서 이제 조용익 시장은 '여인천하 부천시 공직'에 대비한 인사운용계획이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

김정온 기자  kjo91n@hanmail.net

기사등록 : 2024-05-13 09:01:50

ⓒ 부천매일 (http://www.bcmaeil.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인기기사

최신기사

경기 부천시 옥길로 80 옥길브리즈힐 606 1501전화 : 010-6326-2290메일 : kjo91n@hanmail.net

사업자등록번호:130-30-81451정기간행물등록번호:경기 아-00020등록일:2005년11월8일발행인 겸 편집인:김정온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온

부천매일의 모든 콘텐츠(기사) 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저작권정책지적재산 보호정책

Copyright ⓒ 부천매일.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