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매일홈  >  뉴스  >  정치

만취운전 사고 도의원 '즉각 사퇴해야'

진보당 경기도당, 논평 통해 국힘 이영희 의원 사퇴 주장

진보당 경기도당(위원장 김익영)이 국민의힘 이영희 경기도의원(용인시 1선거구)의 즉각 사퇴를 강하게 주장하고 나섰다.


진보당 경기도당은 17일 논평을 통해 16일 경기도의회가 징계요구안을 보고하고 심사 예고한 2명 중 한 명인 국민의힘 이영희 의원은 지난달 3일 지역구에서 술에 만취해 가로수를 들이받는 사고를 낸 바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선출 공직자가 임기 중에 이 전율할 사고를 저지르고 여태 의회에 들어앉아 있다니 개탄도 부족하다피해자가 없어 다행일 따름이라며 이 의원이 의회 징계 절차 전에 자진 사퇴하는 것만이 경악한 유권자들에 대한 최소한의 도리라고 질타했다.


진보당 경기도당은 또한 해당 사고에 대한 국민의힘 경기도당의 책임을 강조했다.


국민의힘 경기도당 역시 도민의 성토를 피할 수 없다며 사고 이후 달포 지나도록 아무런 사과나 조치가 없으니 잊힐 때까지 철판 깔고 버티겠다는 것이냐?라고 꼬집었다.


특히 국민의힘은 즉각 용인시민경기도민에게 사죄하고 이 의원에 대한 제명 및 추후 해당 지역구에 귀책사유 무공천을 결정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끝으로 이번 사고는 도덕적 해이 차원이 아니라 국민 안전에 대한 심각한 범법행위라며 만취 사고가 공직자로서의 함량 미달 증명이라면이후의 집단 무책임은 공당으로서의 결격에 해당한다고 비판했다.


부천매일  kjo91n@hanmail.net

기사등록 : 2024-04-19 12:37:04

ⓒ 부천매일 (http://www.bcmaeil.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최신기사

경기 부천시 옥길로 80 옥길브리즈힐 606 1501전화 : 010-6326-2290메일 : kjo91n@hanmail.net

사업자등록번호:130-30-81451정기간행물등록번호:경기 아-00020등록일:2005년11월8일발행인 겸 편집인:김정온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온

부천매일의 모든 콘텐츠(기사) 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저작권정책지적재산 보호정책

Copyright ⓒ 부천매일.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