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매일홈  >  뉴스  >  정치

"경제 폭망, 민생 파탄, 민주 후퇴...尹 정권 심판 앞장"

이건태 후보, 선거사무소 개소식 성료 / '민주당 부천 거목' 원혜영 전 의원 참석 "정의로운 인물 이건태" 강조

더불어민주당 경기 부천(병) 이건태 후보가 23일(토) 선거사무소 개소식을 열고, 본격 선거전에 돌입했다.

이날 이재명 당대표는 축전을 통해 “절망의 대한민국에서 희망을 꽃 피우는 대한민국이 될 수 있도록 지친 국민의 삶이 내일의 기대로 채워질 수 있도록 힘을 모아야 한다”며, “삶의 위기, 민주주의의 위기, 평화의 위기를 극복하고, 국민이 웃을 수 있는 든든한 내일을 만들어달라”고 당부했다.


부천에서 5선을 지낸 원혜영 前국회의원은 개소식에 직접 참석해, “대한민국이 퇴행하고 있다”며, “정의로운 인물, 이건태와 함께 부천에서 깃발을 들어 시민의 실천 자유와 민주주의를 지켜달라”고 발언했다.

이소영(정권심판 공동선대위원장)·박찬대(인천권역 선대위원장)·정성호(경기권역 선대위원장) 국회의원도 영상축사를 통해 한목소리로 “우리 동네 변호사로 살아온 이건태 후보에게 힘을 모아달라”며, “지역발전을 위한 검증된 일꾼은 이건태 밖에 없다”고 단언했다.


이건태 후보는 윤석열 정권 심판을 강조하며, “경제 폭망, 민생 파탄, 민주주의 후퇴 등 세계 모든 정부와 시민들이 대한민국의 상황을 걱정스럽게 진단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지난 경선에서 적임자로 선택해주셔서, 무거운 책임감을 가슴깊이 새기고 있다”며, “여러분과 함께 승리해 맡겨주신 임무 수행하겠다”고 덧붙였다.

부천 전문가답게, 지역 발전에 대한 이야기도 빼놓지 않았다. 이 후보가 약속한 “부천 지역의 원도심 재정비, 제2경인선 민자사업 부천 옥길·범박 경유를 반드시 해결해 부천의 가치 두배로 높이겠다“고 강조했다.

이날 개소식에는 부천(갑)서영석 국회의원, 부천(을)김기표 국희의원 후보를 비롯해 부천시 각계각층을 대표하는 500여 명의 인사가 참석하는 등 성황을 이뤘다.

선대위 상임고문으로 조풍환, 박준응을 위촉하고 김동희, 김광민 도의원과 최성운 시의회 의장, 김주삼, 송혜숙, 최의열, 김병전, 박순희 의원, 권정선 전 도의원, 강병일 전 시의장 등 전·현직 시도의원을 공동선대위원장으로 위촉하는 등 원팀 통합 선대위를 구성하고 본격적 선거체제로 전환했다.

한편, 이건태 후보는 전남 영암군 도포 출신으로 광주제일고와 고려대학교 법과대학을 졸업하고 제29회 사법고시에 합격해 육군 법무관을 전역했다.

사법연수원 19기로 정보통신부 1대 법률자문관, 창원지검 거창지청장, 법무부 법무심의관, 서울중앙지검 형사제2부장검사, 제주지검 차장검사, 울산지검 차장검사, 인천지검 제1차장검사, 의정부지검 고양지청장 등 검찰 주요 요직을 거쳐 정치에 입문했다.

현재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당대표 특별보좌역, 더불어민주당 법률위원회 부위원장, 당 검찰독재정치탄압대책위원회 윤석열정권 검찰사유화 저지TF위원이다.

부천 소사에서 시민들과 동고동락하는 우리동네변호사로서 널리 알려져 있다. 

< 이건태 후보 프로필 >

· 민주당 당대표 특별보좌역
· 민주당 법률위원회 부위원장
· 민주당 검찰독재정치탄압대책위원
· 김대중재단 부천남부지회장
· 부천시장애인후원회 부회장

· 의정부지검 고양지청장(전)
· 인천지검 제1차장검사(전)
· 서울중앙지검 형사2부장(전)
· 사법시험 29회 (연수원19기)

· 육군 중위 전역
· 광주일고·고려대 법대 졸업

· 수상 민주당 당대표 1급 포상 2회
· 저서 ‘대장동의 진실’ (2023)

[이건태 후보 캠프 제공 보도자료] 

부천매일  kjo91n@hanmail.net

기사등록 : 2024-03-24 14:04:57

ⓒ 부천매일 (http://www.bcmaeil.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최신기사

경기 부천시 옥길로 80 옥길브리즈힐 606 1501전화 : 010-6326-2290메일 : kjo91n@hanmail.net

사업자등록번호:130-30-81451정기간행물등록번호:경기 아-00020등록일:2005년11월8일발행인 겸 편집인:김정온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온

부천매일의 모든 콘텐츠(기사) 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저작권정책지적재산 보호정책

Copyright ⓒ 부천매일.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