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매일홈  >  뉴스  >  사회

"정정당당한 신문 - '正當함 설파와 不當함에 대한 저항'이 공존하는 부천 유익 정론지"

<부천매일 창간 20주년 축사> 김경협(더불어민주당, 부천갑, 3선) 국회의원

김경협 국회의원 
시민 행복지기, <부천매일> 창간 20주년을 진심으로 축하합니다.

존경하는 부천시민 여러분, 사랑하는 부천매일 애독자 여러분,

반갑습니다. 부천이 만들고 키워주신 국회의원 김경협입니다.
기다려지는 신문이자 찾아가는 신문, 권력과 자본으로부터 독립하는 참언론 생태계를 지향하고 있는 부천매일이 첫 호(號)를 펴낸 기념일을 맞아 부천시민과 함께 깊이 축하드립니다.

<부천매일>은 시의성 있는 주제 선정이 뛰어나면서 시사성을 정확하게 나타내는 신문입니다.

<부천매일>은 2004년 ‘부천시, 장학생 선발’이라는 기사 송출을 시작으로 양분화된 이념과 시대적 갈등, 혼란과 분열로 인하여 공동체가 무너지면서 사회적 통합이 절실한 시대에 시의성과 시사성을 바탕으로 건강한 언론과 부천지역사회의 버팀목이 되고 있습니다.

특히, 김정온 대표기자님의 '정당함 설파에 대한 의지, 부당함에 대한 저항'을 포기하지 않는 성정이 <부천매일>과 부천시민의 품격을 높이고 있어서 늘 자랑스럽고 보배로운 언론이기에 창간 축사이지만 감사의 마음이 앞서면서 더 크고, 더 높은 성장을 기대하게 합니다.

존경하는 부천시민 여러분,

지난 한 해 불안한 민생, 위태로운 민주주의와 한반도 정세 등 위기의 시기였지만 우리 부천에는 <소사-대곡 전철>이 개통되고, <웹툰융합센터>와 <부천아트센터>가 준공되는 등 큼지막한 변화가 있었습니다. 모두 시민 여러분들의 든든한 지지와 성원으로 함께 이루어낸 결과라 생각하며 깊이 감사드립니다,

사랑하는 부천매일 애독자 여러분,

저널리즘의 기본 원칙을 준수하는 <부천매일> 창간 20주년을 다시 한 번 축하드리며, ‘비평이 자유로운 인터넷 신문’ 부천매일과 김정온 대표기자님을 비롯한 애독자 여러분 모두 때를 만나 승천하는 '비룡승운(飛龍乘雲)'의 기세로 소원하는 뜻이 이루어지시길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


부천매일  kjo91n@hanmail.net

기사등록 : 2024-01-24 14:48:31

ⓒ 부천매일 (http://www.bcmaeil.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경기 부천시 옥길로 80 옥길브리즈힐 606 1501전화 : 010-6326-2290메일 : kjo91n@hanmail.net

사업자등록번호:130-30-81451정기간행물등록번호:경기 아-00020등록일:2005년11월8일발행인 겸 편집인:김정온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온

부천매일의 모든 콘텐츠(기사) 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저작권정책지적재산 보호정책

Copyright ⓒ 부천매일.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