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매일홈  >  뉴스  >  문화

‘슬세권’서 만나는 부천 예술시장

부천 예술상품을 슬리퍼 차림의 편한 복장으로 만날 수 있다.

부천문화재단(대표이사 김정환) 6 2() 3() 오후 2시부터 8시까지 옥길동 부천시립별빛마루도서관 일대에서 도시사파리 예술시장을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지난 5 19일부터 이틀간 열린 올해 첫 예술시장에 이은 두 번째다.

도시사파리 예술시장은 공예, 회화, 일러스트 등 지역예술가의 작품을 시민들이 슬세권에서 쉽게 접하고 구매할 수 있도록 한 문화도시 사업이다. ‘슬세권은 슬리퍼와 역세권을 합친 신조어로 슬리퍼와 같은 편안한 복장으로 이용할 수 있는 가까운 권역이라는 뜻이다. 재단은 이번 사업을 통해 지역예술가의 예술상품 유통 판로 개척을 돕고, 시민에게 생활권 근처에서 예술상품을 손쉽게 구매할 수 있는 장을 열어 지역경제 활성화를 통한 사회적 가치 확산을 기대하고 있다.

행사는 지역 예술상품 판매와 체험이 이뤄지는 아트 인 사파리’(Art in Safari) 지역 음악가의 작품을 QR코드를 통해 온라인으로 즐기는 뮤직 인 사파리’(Music in Safari) 구매 금액에 따른 선착순 친환경 장바구니 증정 이벤트 지역 예술가의 기부 작품 뽑기 행사 등 다양하게 구성된다. 특히 상품 구매 시 포장을 제공하지 않거나 일정 기준 이상 상품을 구매하면 친환경 장바구니를 제공하는 등 친환경 소비문화를 확산하기 위한 환경 캠페인도 6 5일 세계 환경을 날을 겸해 함께 추진한다.

지난 5 19일과 20일 부천시청 앞 잔디광장에서 열린 첫 번째 예술시장은 시각 분야 109개 단체와 음악 분야 20개 단체의 예술작품 판매·체험 공간이 운영됐다. 특히 19일 저녁에 부천아트센터 개관공연을 행사장 야외 전광판에서 실황 중계하는 등 다양한 분야의 문화예술을 한자리에서 즐길 수 있게 구성해 호응을 얻었다. 이번 행사를 방문한 한 시민은 코로나19 종식 선언 뒤 열린 행사라 더욱 편안한 마음으로 참여하게 됐다 예술품은 갤러리 등 문턱이 있는 곳에서만 만날 수 있을 거라 막연히 생각했는데, 사는 곳과 가까운 데서 손쉽게 지역 예술인들의 작품들을 만날 수 있어 문화도시 부천 시민으로서 즐거움을 느꼈다고 말했다.

재단은 이번 예술시장을 계절별로 연중 추가 개최할 예정이다. 행사와 관련한 자세한 내용은 재단 누리집(www.bcf.or.kr) 또는 공식 뉴미디어 채널 등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부천시는 2019년 말 제1기 문화도시로 국가 지정됐으며, 이번 행사는 재단의 문화도시 조성사업으로 추진된다. 한편 재단은 지난해 가을 중동 어울림공원 일대에서 문화도시 예술시장 사업으로 도시사파리 플리마켓을 개최했다. 지난해 행사에 80여 개 예술가와 단체가 참여했으며, 시민 6천여 명이 예술상품을 구매했다.  

※ '도시사파리 예술시장' 상세 안내 : https://www.bcf.or.kr/cust/noti/noticeDetail.act?ArticleId=19204


김정온 기자  kjo91n@hanmail.net

기사등록 : 2023-05-23 17:52:53

ⓒ 부천매일 (http://www.bcmaeil.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최신기사

경기 부천시 옥길로 80 옥길브리즈힐 606 1501전화 : 010-6326-2290메일 : kjo91n@hanmail.net

사업자등록번호:130-30-81451정기간행물등록번호:경기 아-00020등록일:2005년11월8일발행인 겸 편집인:김정온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온

부천매일의 모든 콘텐츠(기사) 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저작권정책지적재산 보호정책

Copyright ⓒ 부천매일.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