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매일홈  >  뉴스  >  정치

도의회 민주당, '난방비 폭탄' 현장 방문

난방비 폭탄 사태와 관련하여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대표의원 남종섭, 용인3) 발걸음이 빨라지고 있다.

 

더불어민주당 수석대표단은 27() 매탄공원 경로당과 매탄지역 아동센터를 방문하여 최근 난방비 폭등에 따른 애로사항을 점검하고, 해결방안을 모색했다.

 

이날 방문에는 남종섭 대표의원, 최종현 보건복지위원장, 고은정 기획수석, 황대호 수석대변인 등이 함께 했고, 경기도 및 수원시 담당 공무원 등이 동행하여 실무적인 해결방안들을 논의했다.

 

매탄공원에 위치한 경로당은 한파 쉼터로도 이용되고 있으며, 48명의 어르신들이 생활하시고 계신다. 경로당을 찾은 의원들은 큰절을 한 후 최근 맹위를 떨치고 있는 한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어르신들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였다.

 

정관홍 노인회장은 난방비가 폭등하면서 경로당 운영에 어려움이 많다면서 원금을 현실화해야 할 필요가 있다고 호소했다.

 

또 다른 어르신은 경로당을 찾았다가 충분하지 않은 난방에 춥다고 돌아가시는 분들이 많다면서 실상을 전하기도 했다.

 

어르신들의 호소에 대해 남종섭 대표의원은 난방비 문제가 심각하게 대두되면서 특히 어르신들의 고통이 큰 것으로 알고 있다. 어르신들이 생활하는 경로당의 경우 난방이 매우 중요하고 많이 필요하기 때문에 도지사가 우선적으로 40만원씩 난방비를 지원하기로 했다면서 신속하게 집행될 수 있도록 의회가 협조하고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최종현 위원장도 경로당 지원비를 다각적으로 검토하고 있는 중이며, 시군과 협의단계에 있다면서 신속하게 집행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매탄지역 아동센터도 급등한 난방비로 인한 운영의 어려움을 호소했다. 매탄지역 아동센터는 현재 28명의 아동들이 방과 후에 학습 및 돌봄을 받고 있다.

 

전경숙 센터장은 전기난방을 이용 중인데 12월에 거의 2배가 요금이 인상돼 거의 사비로 충당하고 그마저도 어려워 한기에 떨면서 난방을 절약하고 있다고 어려움을 토로했다.

 

남종섭 대표의원은 경기도에서 어려움이 큰 지역아동센터와 경로당을 40만원씩 시급하게 지원하기로 했다면서 경기도의회에서도 현장의 목소리를 잘 정리하여 해결방안을 모색하겠다고 전했다.

 

경기도는 난방비 폭등으로 어려움을 겪는 노인장애인노숙인아동 대상으로 196억원을 긴급 투입하여 취약계층의 난방비 부담을 덜어줄 예정이다. 경로당(한파쉼터) 및 지역아동센터에는 12월 한시적으로 각 40만원씩 지원한다.

 

한편 경기도의회 국민의힘이 현 난방비 폭등은 민주당의 포풀리즘 때문이라는 요지의 26() 논평 발표와 관련해서는 지금은 남탓을 하지 말고 여야가 힘을 합쳐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남종섭 대표의원은 윤석열 대통령이 당선된 이후 경제적인 어려움을 이유로 4, 5, 6월 연속 가스비를 사실상 동결한 사실이 있다면서 지금은 남탓으로 시간을 허비할 것이 아니라 여야정 협의체를 출범시킨 정신을 살려 위기상황을 극복하기 위해 지혜를 모으는 것만이 도민들의 고통과 분노를 잠재울 수 있다고 강조했다.


부천매일  kjo91n@hanmail.net

기사등록 : 2023-01-28 18:02:39

ⓒ 부천매일 (http://www.bcmaeil.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경기 부천시 옥길로 80 옥길브리즈힐 606 1501전화 : 010-6326-2290메일 : kjo91n@hanmail.net

사업자등록번호:130-30-81451정기간행물등록번호:경기 아-00020등록일:2005년11월8일발행인 겸 편집인:김정온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온

부천매일의 모든 콘텐츠(기사) 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저작권정책지적재산 보호정책

Copyright ⓒ 부천매일.  All Rights reserved.